TV 인사이드 뉴스 헤드라인 세계뉴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음악
건강생활
연예.오락 스포츠
사회 정치
증시 세계경제
세계 경제
산업 포토뉴스
부동산 생활
시장 건강
영화 여행
패션 음식
문화
게임
증시 기술
경제 정치
사회 건강
연예 스포츠
미국 세계
환경 패션
시장 러시아
유료정보신청 일주일무료신청
멤버십별 제공메뉴가 다릅니다 또한 무료서비스는 서비스 이용에 제한이 있으며 별도 공지없이 서비스가 중단될수 있습니다
유료회원이신경우 로그인하여 이용바랍니다
시장분석
LME 리포트
마켓 뉴스
런던시장
상해시장
대련시장
귀금속시세
조달청
동경제철
유럽마이너금속
중국 소금속
중국 유통가격
구리
알미늄
동 합금
스텐레스
고철
중국 주요생산정보
미국 폐지 수입
일본 고철 수입
비철금속 스크렙 수입
멤버십별 제공메뉴가 다릅니다 또한 무료서비스는 서비스 이용에 제한이 있으며 별도 공지없이 서비스가 중단될수 있습니다
유료회원이신경우 로그인하여 이용바랍니다
시장분석
LME 리포트
마켓 뉴스
런던시장
상해시장
대련시장
귀금속시세
조달청
동경제철
유럽마이너금속
중국 소금속
중국 유통가격
구리
알미늄
동 합금
스텐레스
고철
중국 주요생산정보
미국 폐지 수입
일본 고철 수입
비철금속 스크렙 수입
코스피지수
코스피
업종별
규모별
코스피종목
분석
시가총액
시세변동
거래량변동
주간변동
월간변동
3개월변동
년변동
코스닥지수
코스닥
업종별
코스닥종목
분석
시가총액
시세변동
거래량변동
주간변동
월간변동
3개월변동
년변동
코넥스종목
분석
시가총액
시세변동
거래량변동
주간변동
월간변동
3개월변동
년변동
증시지수
코스피지수
코스피200지수
KRX지수
산업망
업체정보등록
정보등록관리
정보등록관리
유료서비스연장
유료서비스신청
부처 브리핑
청와대
국무회의
국무조정실
기획재정부
교육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외교부
통일부
법무부
국방부
행정안전부
문화체육관광부
농림축산식품부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환경부
고용노동부
여성가족부
국토교통부
해양수산부
중소벤처기업부
국가보훈처
인사혁신처
법제처
식품의약품안전처
청와대 브리핑
국무회의 브리핑
사실은 이렇습니다
보도자료
각청 브리핑
국세청
관세청
조달청
통계청
대검찰청
병무청
방위사업청
결찰청
소방청
문화재청
농촌진흥청
산림청
특허청
기상청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새만금개발청
해양경찰청
위원회 브리핑
방송통신위원회
원자력안전위원회
공정거래위원회
금융위원회
국민권익위원회
아이디
비밀번호
비밀번호분실 회원가입

다음TV 채널 다음 건강생활

방문수:85,614
피부가 보내는 구조신호
KBS [ 20200212 ][ 영상보기 ]
인체의 가장 큰 기관인 피부.
무게만 3kg으로 뇌보다 2배나 무겁고
피부를 활짝 펼치면 18㎡에 달한다.

피부는 인체의 단순한 표면이 아니라
체온 조절 감염 억제 호르몬 생산까지
인체의 균형을 잡아주는 중요한 기관이다.

그런데
피부 상태를 보면 다른 질환의 유무를 알 수 있다?!

당뇨 신장 간 질환뿐 아니라
호르몬 정신 질환까지!

SOS!
피부가 보내는 구조신호를 놓치지 마라!

피부를 통해 나타나는 다양한 질환과 치료법
피부로 간편하게 질병을 진단하는 첨단 기술까지 알아보자.

# 무심코 넘긴 피부 질환 원인은 몸 속에 있다!
어느 날 갑자기 시작된 가려움증은 정민숙47 씨의 일상을 완전히 바꿔놓았다. 팔 다리엔 긁어서 생긴 상처가 가득하다. 피부과에도 여러 번 가봤지만 원인을 찾을 수 없었던 정씨의 가려움증. 그런데 가려움증의 원인은 따로 있었다. 과연 정민숙 씨의 가려움증 원인은 무엇이었을까?
한때 몸무게가 130kg에 육박했던 김자은30 씨. 고도비만으로 고생하던 김씨는 겨드랑이 등 자신의 신체 곳곳이 까맣게 변한 것을 발견했다. 단순한 색소 침착으로 생각했던 김씨의 피부 변화는 흑색가시세포증이라는 질병이었다. 이 질환의 주범은 바로 비만으로 방치하면 당뇨로까지 이어질 수 있다. 1년간 체중감량을 시작하면서 약 40kg 이상 감량한 김자은 씨의 피부에는 어떤 변화가 있을까?

# 일상을 위협하는 가려움증 근본적인 원인을 잡아라!
특이하게 얼굴에만 가려움증을 느꼈던 원종희44 씨. 특히 벌레가 기어가는 것 같은 얼굴 가려움 때문에 뺨의 피부색이 변하고 피부도 두꺼워졌다. 8년 동안 앓았던 원씨의 가려움증의 원인을 의외의 장소에서 발견할 수 있었다. 바로 정신건강의학과. 원씨의 가려움은 어디에서 왔을까?
30년 동안 가려움증을 앓았던 하의태68 씨. 극심한 가려움 때문에 30년 넘게 긁은 그의 피부는 코끼리 가죽처럼 두껍고 오돌토돌하게 변했다. 심한 피부 질환으로 다니던 직장마저 그만 두어야 했던 하의태 씨의 병명은 남들보다 일찍 찾아온 노인성 건조증으로 인한 가려움증. 하의태 씨는 가려움증의 고통에서 탈출할 수 있을까?

# 피부의 SOS! 암 희귀질환까지 알려준다?!
어느날 이쑤시개로 콕 찍어 놓은 것처럼 코에 빰 점이 생겼다는 김금자 씨70. 단순한 염증이라고 생각하고 1년 동안 피부과를 전전했던 그녀의 병명은 기저세포암이었다. 김씨와 같은 피부암 환자 수는 4년 만에 50%가 증가했는데 그 중 77%가 60대 이상 노인이다. 점 검버섯 여드름인 줄 알고 넘겨 발견이 쉽지 않은 피부암. 어떻게 예방해야할까?
학창시절 몇 년 동안 안면홍조와 여드름으로 고생했던 오슬기31 씨. 수학여행 버스에서 쓰러지고 나서야 그 원인을 알 수 있었다. 그녀의 병명은 바로 온 몸에 염증이 생기는 자가면역질환인 루프스 병. 단순한 여드름인 줄 알았던 얼굴의 홍조는 바로 루프스병의 지표 증상 중 하나인 나비 문양의 홍조였다. 무심코 넘긴 피부의 변화 단순한 피부질환이 아닐 수도 있다!
2020년 2월 12일 수요일 밤 10시 KBS 생로병사의 비밀에서 피부가 보내는 구조신호를 자세하게 알아보자.

> [ 다음 ]

메세지

고객서비스 회사안내 이용약관 개인정보정책 청소년보호방침 광고안내 제휴안내

네버로스 사업자등록번호   503-19-51655
전화   02-532-4102    팩스   02-6442-3437  개인정보책임자    대표

Since 1999 iBada.Net all rights reserved